진보신당, 9월 5일 이후 탈당 268명
    2011년 09월 25일 01:34 오후

Print Friendly

지난 9월 4일 진보대통합 관련 최종합의안이 2/3를 넘지 못해 부결된 이후 진보신당 당원들의 탈당 규모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진보신당이 25일 전국위원회 회의 자료를 통해 밝힌 내용에 따르면 당 대회 다음 날인 5일부터 최근까지 모두 268명의 당원이 탈당해 최근 평균 탈당 규모보다 3배 이상 당을 떠난 것으로 밝혀졌다. 탈당한 당원 가운데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당원은 모두 199명으로 74.3%를 차지했다.

진보신당 당원의 최근 5개월 동안 탈당 규모는 지난 3월 97명(순감 24명), 4월 85명(순감 31명), 5월 76명(순감 18명), 6월 90명(순감 43명), 7월 87명(순감 45명), 8월 87명(순감 35명)으로 5개월 동안 월 평균 87명이 탈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이날 진보신당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전체 당원 수자는 16,248명으로 이 가운데 남성 당원이 12,217명(75.2%), 여성 당원이 4,031명(24.8%)인 것으로 조사됐다.

진보신당 전체 당원 현황

지 역

 
남 성
여 성
소 계
남여비율(%)
서울
3,676
1,680
5,356
69% : 31%
부산
729
206
935
78% : 22%
인천
986
269
1,255
79% : 21%
대구
366
106
472
78% : 22%
대전
277
86
363
76% : 24%
울산
410
111
521
79% : 21%
광주
358
92
450
80% : 20%
강원
335
89
424
79% : 21%
경기
2,147
734
2,881
75% : 25%
충북
242
71
313
77% : 23%
충남
388
56
444
87% : 13%
경북
506
90
596
85% : 15%
경남
762
162
924
82% : 18%
전북
454
126
580
78% : 22%
전남
284
44
328
87% : 13%
제주
186
51
237
78% : 22%
해외
111
58
169
66% : 34%
총 계
12,217명
4,031명
16,248명
75% : 25%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