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선 아인슈타인 안나온다
    2008년 10월 09일 07:00 오후

Print Friendly

   
 
 

학력진단평가라는 이름으로 치러지는 일제고사, 이런 시대착오적 방식으로 교육 경쟁력을 끌어올릴 수 있을까요?  창의력이라는 가벼운 운동화를 신고 뛰는 핀란드나 프랑스 아이들과 주입식 교육과 끊임없는 학력평가 시험으로 정답 맞히기 학습 중노동에 시달리는 아이들 중 누가 더 잘 뛸까요?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