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용율 70%는 대패삼겹살 일자리로 ??
        2013년 10월 29일 09:46 오전

    Print Friendly

    박근혜 정부가 고용율을 70% 달성을 위해 내놓은 일자리는 주로 시간제 일자리다. 도서관 사서에 80만원짜리 시간제 일자리를 여러 개 만드는 식이다. 두툼한 스테이크를 기대했는데 대패삽겹살이 차려진 꼴이다.

     대패

    필자소개
    이창우
    레디앙 기획위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