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옥, '천안함 조사 비난' 무혐의
    2010년 09월 27일 09:51 오전

Print Friendly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신유철 부장검사)가 라이트코리아 등 보수단체들이 민ㆍ군 합동조사단의 천안함 사태 조사 결과를 비난한 혐의로 도올 김용옥(62)씨를 고발한 사건을 무혐의로 각하했다고 <연합뉴스>가 27일 보도했다.

이 보도에 따르면 검찰 관계자는 "(김용옥씨가)국가보안법 위반으로 고발이 됐는데 김씨의 발언에서 국가보안법 위반죄를 적용할 만한 범죄 구성요건은 찾지 못했다"고 각하 이유를 설명했다.

김용옥씨는 지난 5월 서울 봉은사 특별강연에서 천안함 사태에 관해 "조사결과 발표를 봤지만 나는 0.00001%도 설득을 당하지 못했다"며 합동조사단 발표 내용에 의혹을 제기했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