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명박산성 트랜스포머
        2009년 07월 31일 04:18 오후

    Print Friendly
       
      

    서울 도심에 트랜스포머가 출현했습니다. 경찰청이 최첨단 `차벽(車壁) 차량’을 제작했는데 완전히 트랜스포머입니다.

    자동 유압 시스템을 이용해 길이 8.6m, 높이 4.1m에 1㎝ 두께의 반투명 소재 방패가 트럭 옆면에서 펴지면서 차량 운전석 부분뿐만 아니라 바닥까지 모두 막을 수 있습니다. 차벽에 불이 붙으면 이를 끄는 `자위 분무장치’, 높낮이 조절이 가능한 채증 카메라용 붐대, 시위대 해산용 물포…

    전두환시절엔 최루탄을 비롯한 시위진압 장비 기술이 눈부신 발전을 해 해외 독재정권에 수출까지 했더랬는데 시위진압용 트랜스포머, 이것도 수출해 외화 가득율을 높이시면 되겠군요. 인권위원장의 ICC의장 진출 포기로 망신살 뻗쳤는데 대신 시위진압의 국가브랜드 가치는 꽤 높아지겠어요.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