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거운 '카인의 후예'들
        2009년 01월 05일 09:38 오후

    Print Friendly

       
      

    이스라엘의 가자지구 폭격으로 수백 명이 죽고 수천 명이 다치는 참극이 벌어졌습니다. 그런데 국제뉴스 사진에 가자지구 공습 광경을 지켜보며 즐거워하는 이스라엘 청년들의 모습이 찍혔습니다. 저들이 바라보는 가자에서 11살 난 이스마일 함단이 죽고 그의 두 누이 하야(12)와 라마(4)도 죽었습니다.

    같은 조상, 아브라함의 자손들입니다. 이삭을 죽인 카인은 그래도 자신의 범죄 행위에 죄의식을 느끼고 두려워 했습니다. 그러나 현대 카인의 후예들은 도살 행위를 스펙터클로 소비하며 즐깁니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