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명박당, 유재석-명계남당이 된 사연
        2008년 03월 17일 03:04 오후

    Print Friendly

       
     
     

    고소영, 강부자에 이어 명계남도 이번 한나라당 공천 과정에서 2mB 정권에 합류했습니다. ‘명박계만 남은 당’이 되었다는 뜻이죠. 정권이 바뀐지 한 달도 안되었는데 스타들이 이렇게 한나라당으로 몰리면 5년 내에 한나라당은 스타 천국이 될 판입니다.

    한반도 대운하와 같은 토건개발의 ‘무한 삽질’로 투기꾼들 배만 불리고, 서민들의 ‘무릎을 팍’ 꺾어버리는 정권 본색이 조만간 드러날텐데…

    혹시 말입니다. 유난히 재산 많은 녀석들이 모인 당이니 ‘유재석’당이고, 강남 부자들 호시절 동반자가 되었으니 ‘강호동’당이라 불리지 않을까요?

    2mB당이야 스타들 많아져서 좋을지 모르겠지만 공들여 지어놓은 이름이 걸레가 되어버린 스타들로서는 기분이 별로겠군요.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