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 저거 내 깃발인데...
By
    2007년 10월 25일 03:36 오후

Print Friendly

   
 
 

정동영 의장의 열린우리당과 한나라당이 이라크 파병에 공조할 때 민주노동당은 일관되게 파병에 반대했습니다. 파병 연장을 모의할 때 온 몸으로 반대했습니다. 그런데 이게 뭡니까?

원내 과반수 열린당의 파병 당론을 강제했던 정동영이 이제 파병 연장 반대를 부르짖으며 이명박의 대척점에서 평화의 주역인양 서 있습니다.

진정한 평화의 전도사 권영길 후보는 그시각 온 몸에 햇살 받으며 푸른 하늘 푸른 들이 맞붙은 사이로 다리를 절며 하루 걸어 민심 대장정 ‘만인보’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논두렁에서 농민들과 대화를 나누고 공장에서 노동자를 만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