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파TV] “기후위기라는 이름의 장마”
    2020년 08월 15일 10:48 오전

Print Friendly, PDF & Email

“기후위기라는 이름의 장마”

문재인은 왜 4대강 재자연화를 미룰까? [배상훈 유하라의 편파TV]

2020년 8월 14일

올해 장마 시작은 6월 24일. 이번 주 일요일인 16일까지 계속될 전망이라 올해는 50일을 훌쩍 넘기며 역대 가장 긴 장마이자 최악의 피해를 남긴 장마로 기록될 예정이다. “이 비는 장마가 아니라 기후위기” 해시태그 캠페인이 있듯이 이번 장마는 단순한 장마가 아니라 기후위기의 징표이며, 사람들도 기후위기를 실제적으로 체감하고 있다는 의견들이 많다. 하지만 최근 장마 및 홍수 피해와 관련하여 이명박 정부의 4대강 사업의 적절성, 홍수 피해와의 연관성이 논란의 대상이 되고 있다. 이번 장마 및 홍수 피해와 관련하여 기후위기 문제, 4대강 사업과의 관련성을 살펴본다.

제 작 레디앙(정종권)
출 연 배상훈, 유하라, 이현정
촬 영 서인식
배경음악 정동하
장소협찬 G스마트콘텐츠랩

#장마 #홍수피해 #기후위기 #4대강 #섬진강 #섬진강4대강 #낙동강 #낙동강홍수 #편파tv #배상훈 #이현정 #유하라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