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너넨 '공영방송', 나는 '공룡방송'
    By
        2006년 08월 09일 11:51 오전

    Print Friendly
       
     
     
     SBS,KBS,MBC가 합의해 구성한 ‘코리아풀’은 중계권 독점욕에 눈 먼 SBS에 의해 깨어졌습니다.

    IOC와 FIFA는 공룡재벌방송의 야망에 부푼 SBS의 어두운 욕망을 교묘히 이용해 이중플레이 함으로써 천문학적인 중계권료를 챙겼습니다.

    독일월드컵 때도 그랬죠. 천정부지로 치솟은 중계권료를 벌충하기 위해 광고를 늘리고 월드컵 관련 프로그램을 집중적으로 중복해서 편성하는 방송 팟쇼를 생생히 목격하지 않았습니까? <글/그림=이창우>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