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드컵 개막
    By
        2006년 06월 10일 10:30 오전

    Print Friendly

     

       
     

    월드컵의 개막은 또다른 사회적 갈등을 은폐하고 덮어버리는 장치이기도 합니다.

    카메라의 시선을 따라 국민들은 사회적 갈등을 잊고 애국주의의 합창 대열에서

    ‘대한민국’을 외쳐댈 것입니다.

    월드컵이 끝나면 우리는 코 앞에까지 다가와 손을 쓸 수 없게 된 거대한 쓰나미를 대하고

    망연자실할 것입니다.  <글/그림 이창우>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