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고공농성, 68일만에 해제
    2015년 12월 31일 08:54 오후

Print Friendly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풀무원 파업 118일차, 고공농성 68일차인 12월 30일 연제복, 유인종 두 조합원이 건강문제로 고공농성에서 내려와 땅을 밟았다.

풀무원분회는 두 조합원이 각각 고혈압으로 인한 심장질환, 당뇨가 악화되어 농성을 이어가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판단해 고공농성을 해제하기로 했다.

늘푸른 소나무_DX3V0240

늘푸른 소나무_DX3V0247

늘푸른 소나무_DX3V0196

늘푸른 소나무_DX3V0380

늘푸른 소나무_DX3V0358

늘푸른 소나무_DX3V0350

늘푸른 소나무_DX3V0275

늘푸른 소나무_DX3V0233

늘푸른 소나무_DX3V0260

늘푸른 소나무_DX3V0256

필자소개
곽노충
레디앙 현장미디어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