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전자투표로 중앙위, 운영위 개최
[통합진보당] 과반투표 예외 규정, 중복 IP 4회 허용 등 다뤄
    2012년 06월 08일 01:47 오후

Print Friendly

8일 통합진보당이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전자투표 통해 제2차 중앙위원회를 개최한다. 심의 의결할 안건은 당헌 보완 사항과 관련한 개정안과 투표율 과반수 규정에 부칙을 신설하여 이번 선거에서는 예외 적용하는 안이다.

첫 번째 안인 당헌 보완 관련은 당원의 관한 조항으로 당원이 당 강령과 기본정책 따를 의무, 당론과 당명에 따를 의무, 당 기밀을 지킬 의무 등을 위반할 시 권리를 제한하는 것을 당규로 정한다는 개정안과 당헌에만 명시되어있는 전자투표의 필요사항을 당규로 정한다는 등의 내용이다.

투표율 과반수 규정은 기존 모든 선거에서 투표율 50% 이상이 넘도록 하는 규정을 이번 6월 29일 동시 당직 선거에서만 예외 적용하자는 부칙 제7조를 설치하자는 것이다. 과반 투표율로 인해 대리투표, 중복 투표 등 부정선거가 발생할 수 있다는 이유로 이번 선거에서만큼은 50% 규정을 예외로 하여 적용하자는 것이다.

5월 12일 중앙위 사진

같은 날 같은 시각 진행되는 제13차 전국운영위는 지난 12차 전국운영위 때 점접을 찾지 못한, 중복 IP 4회 허용건에 대해 다룬다. 전 회의에서 구당권파가 억울하게 중복 IP로 잡혀 참정권을 침해 받는 당원이 발생할 수 있다는 이유로 동의하지 않았고, 이에 강기갑 의장이 혁신비대위에서 재논의한 후 상정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혁신비대위는 논의 끝에 중복 IP는 4회로 제한한다는 원안을 표결에 부치기로 했다. 하지만 당원들이 몰려있고 투표 참여가 용이하지 않는 현장사업장의 경우에는 별도의 현장 온라인투표소를 설치해 진행할 수 있도록 한다.

다만 중앙선관위에 인터넷 현장투표를 사전에 신청하고 고정IP를 등록한 경우에 한해서 현장 온라인투표소를 설치할 수 있으며 이 경우 시도당에서 파견하는 선거사무원 2인이 투표소 전 과정을 관리해야 한다.

필자소개
장여진
레디앙 취재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