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보정의당, 유럽 대사들 만난다
        2013년 05월 16일 02:31 오후

    Print Friendly

    최근 제2단계 창당을 앞두고 노선 토론이 한창인 진보정의당이 북서유럽 4개국 대사 초청 강연회를 준비하고 있다.

    5월 22일 오후 2시 30분 스웨덴 라르르 다니엘손 대사를 시작으로 독일의 롤프 마파엘, 네덜란드의 폴 멘크펠트, 핀란드의 마띠 헤이모넨 대사들이 각 나라의 사회민주주의의 과제나 연금제도, 교육복지 등에 대해 강연한다.

    진보정의당은 이번 초청 강연을 준비하며 “4개국 대사와의 소통은 북서유럽의 복지에 대해 다시 한 번 되집어 봄으로써 우리나라에서의 적용 모델을 연구하는데 일조할 것이며 양국 정치와 정당문화 발전에도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첫 강연인 스웨덴 대사의 강연 주제는 ‘사회민주주의, 스웨덴 보편적 복지의 근간’이며 국회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개최한다.

    필자소개
    장여진
    레디앙 취재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