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6회 유인호 학술상에 신희영 박사
        2013년 05월 08일 11:40 오전

    Print Friendly

    제6회 일곡 유인호 학술상에 신희영 박사의 <위기의 경제학: 경제 위기의 시대에 다시 읽는 현대 경제 사상>이 선정됐다.

    일곡 유인호 학술상은 일곡 유인호 선생을 기리기 위해 만들어진 ‘일곡기념사업회’가 ‘맑스코뮤날레’와 함께 제정한 학술상으로 매년 한 권의 책을 선정해 수상하고 있으며 수상자에게는 젊은 진보 연구학자에게 지원하는 상금 500만원이 수여된다.

    수상자 선정 기준은 맑스주의 이론의 심화-확장 관점에서 인문사회과학의 발전에 기여한 신진연구자를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지난해는 현재 진보신당 부대표인 장석준씨가 <신자유주의의 탄생-왜 우리는 신자유주의를 막을 수 없었나>로 수상했다.

    여섯 번째 수상자로 선정된 신희영 박사는 서강대학교 정치외교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뉴스쿨 대학원에서 경제학을 공부했다.

    2009년부터 2013년 현재까지 뉴욕시 소재 재정정책연구소에 일하고 있으며, 2012년부터 현재까지 포담대학교 경제학과에서 학생들을 가르치고 있다.

    신희영 박사는 <레디앙>에서도 ‘inside 국제경제’라는 국제경제 코너에 부정기적으로 칼럼을 기고하고 있다.

    이번 일곡 유인호 학술상 시상식은 맑스코뮤날레 6회 대회 이튿날인 5월 11일(토) 저녁 6시 40분부터 행사장(서강대 다산관 101호)에서 개최된다

    필자소개
    장여진
    레디앙 취재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