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명계남 이어 문성근도 민주당 탈당
        2013년 05월 03일 11:05 오전

    Print Friendly

    친노의 핵심 인사인 명계남씨에 이어 문성근 민주통합당 상임고문도 3일 탈당을 선언했다.

    이날 문 상임고문은 트위터를 통해 “저 문성근은 민주통합당을 떠납니다”라며 “그 동안 정치인 문성근을 이끌어주시고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미리 말씀 드리지 못해 죄송합니다”라며 탈당을 선언했다.

    또한 그는 “그러나 ‘온오프결합 네트워크정당’이 문재인후보의 대선공약에 포함됨으로써 의제화를 넘어 우리 민주진영의 과제가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라며 “행복을 기원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필자소개
    장여진
    레디앙 취재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