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비정규직센터, '알바수첩' 배포
    2013년 04월 30일 02:43 오후

Print Friendly

충남비정규직지원센터(상임대표 김민호 노무사)에서 5월 1일 노동절을 맞아 지난 2011년부터 매년 발간해온 ‘알아두면 힘이 되는 <알바수첩>’의 개정판을 발간하고 무료배포를 한다.

청소년 알바 Q&A, 사례로 보는 알바의 권리 등의 내용으로 청소년 중 소수의 문제가 아니라 대다수의 삶과 연결되어 있는 알바 생활지식과 노동법 등에 대해 알려주고 있다.

특히 알바수첩은 공익적 목적으로 추가 발간하려는 단체에는 무료로 인쇄용 파일을 제공한다.

사본 -수첩-1

또한 충남비정규직지원센터는 ‘2013년도 충남지역 알바실태 설문조사’를 진행한다. 충남 천안지역을 중심으로 5월1일부터 6개월간 학교와 거리에서 설문조사를 진행할 예정이고 그 결과는 연말에 발표할 예정이다.

참고로 지난해 설문조사 결과, 청소년의 26%, 청년의 20%가 아르바이트 당시 최저임금조차 지급받지 못한 채 일을 한 것으로 드러났으며 일주일에 15시간 이상 일하면 지급되는 주휴수당의 경우 심지어 90%의 사업주가 지급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또 아르바이트 경험이 있는 청소년과 청년이 90%를 넘었고, 이들 중 70%에 가까운 이들이 용돈이나 등록금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답했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