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대환, 민주통합당 후보로 창원을에
        2012년 01월 29일 11:50 오전

    Print Friendly

    주대환 사회민주주의연합 대표가 김두관 경남도지사와 함께 민주통합당에 입당키로 하고, 권영길 의원 지역구인 창원 을 총선 후보로 나오기로 했다.

    주 대표는 28일 이 같은 내용을 주변 지인들에게 ‘문자’ 등을 통해 알렸다. 주 대표는 민주통합당 입당 이유에 대해 "사회민주주의 운동의 기초를 닦고자 노력했지만, 원외로서 느끼는 한계를 뛰어넘어 더욱 넓게 사민주의 운동과 사회통합 운동을 하고 싶은 마음"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