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직장인이 뽑은 올해 인물 '안철수'
        2011년 12월 26일 11:55 오전

    Print Friendly

    직장인들이 생각하는 올해의 인물은 ‘안철수’였으며, 가장 흐뭇한 뉴스는 ‘박원순 당선’이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최근 국내외 기업에 재직 중인 남녀직장인 62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1년 대한민국을 빛낸 인물’에 관한 조사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 

    설문 참가자들에게 "2011년 대한민국을 가장 빛낸 인물이 누구라고 생각하는지" 개방형으로 질문한 결과, 안철수가 37.2%로 1위에 올랐고, 다음으로 피겨선수 김연아(26.3%)가 2위에 올랐다. 이어 3위는 박원순 서울시장(6.7%), 4위 축구선수 박지성(5.7%), 5위는 반기문 UN사무총장(3.7%) 순이었다.

    또한 올 해 남녀 직장인들을 미소 짓게 했던 ‘흐뭇한 뉴스’에는 ‘박원순 서울 시장 당선(18.1%)’이 1위에 올랐고, 다음으로 2위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16.2%), 3위 삼성 한국시리즈 우승(14.7%), 4위 안철수 재산 사회 환원(12.6%), 5위 K-POP열풍(5.8%) 순이라고 답했다.

    이 외에도 남녀 직장인들은 세계7대 경관 제주도 선정(3.4%), 롯데 플레이오프 진출(1.9%), 무상급식 전면 확대(1.1%), 김연아 우승(0.9%), 나꼼수 방송 오픈(0.9%) 등을 2011년 흐뭇한 뉴스로 선택했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