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직자 취업 사교육비 26만4천원
        2011년 09월 29일 10:09 오전

    Print Friendly

    구직자 5명 중 1명은 취업을 위한 사교육을 받고 있으며, 월 평균 26만 4천원을 사교육 비용으로 지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프리미엄 취업포털 커리어가 구직자 37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 22.0%가 현재 취업을 위한 사교육을 받고 있다고 답했다.

    사교육의 종류(복수 응답)는 ‘자격증’이 68.3%로 가장 많았으며, ‘이력서 작성·면접 스킬’과 ‘영어’가 34.1%로 동률을 기록했다. 이어 ‘컴퓨터 관련’ 24.4%, ‘제 2외국어’ 14.6%, ‘공무원 시험준비’ 9.8% 등이었다.

    이들이 한 달에 사교육으로 지출하는 비용은 평균 26만 4천원으로 ‘10만원 이상~20만원 미만’이 36.6%로 1위를 차지했으며, 이어 ‘20만원~30만원’ 31.7%, ‘40만원~50만원’ 12.2%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전체 응답자은 취업 준비에 꼭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취업 교육(복수 응답)에 대해 ‘자기분석·적성검사’가 84.9%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직업정보·진로지도(53.2%)’, ‘자격증 취득 강좌(42.7%)’, ‘입사서류 클리닉(35.5%)’, ‘면접스킬(32.3%)’, ‘직무교육(32.3%)’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