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보신당 비대위원장에 김혜경 고문
    2011년 09월 25일 10:06 오후

Print Friendly

진보신당 비상대책위 위원장에 김혜경 진보신당 고문이 확정됐다. 비상대책위원으로는 허윤영, 전원배, 정상천, 박육남, 이건수, 이근선, 김윤기씨로 결정됐다. 여성 할당 한 명은 여성위에서 추천 후 결정키로 했다. 진보신당은 25일 전국위원회를 열어 이 같이 결정했다. 김은주 당 대표 권한대행은 비대위가 구성되면서 사퇴했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