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인생의 터닝포인트는 "취업"
    2011년 06월 28일 11:09 오전

Print Friendly

내 인생의 터닝포인트는 어디? 자기 삶에서 ‘터닝포인트’가 있었다는 사람들 가운데 가장 많은 사람들이 그 전환점을 ‘취업’이라고 밝혀, 구직난 시대의 세태를 반영하고 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남녀 직장인 440명을 대상으로 ‘인생 터닝 포인트’에 대해 설문을 실시한 결과,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있냐’는 질문에 ‘있다’가 60% ‘없다’가 40%를 차지했다.

인생의 터닝 포인트를 경험한 직장인들의 경우 그 시기(복수응답)는 ‘취업을 했을 때’란 응답자가 전체 51.1%로 과반수를 차지했다. 이어 결혼(30.9%),  이직(24.8%), 입학(19.8%), 사고(16.4%), 일상(13.7%), 퇴사(12.2%), 출산(7.6%), 기타(4.6%)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아직 인생에 있어 ‘터닝 포인트가 없었다’고 답한 직장인 178명 중 75%는 앞으로 나에게도 인생에 있어 터닝 포인트가 ‘올 것’이라 기대하고 있었으며, ‘기대하지 않는다’는 13%, ‘모르겠다’는 12%를 차지했다.

인생의 터닝 포인트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것으로는 ‘직무능력 향상’이 응답률 46.8%로 가장 높았다. 이어 자격증 취득(40.4%), 어학공부(39.5%), 운동(27.7%), 사랑(27.0%), 독서(13.5%), 봉사(10.8%), 스터디 모임(5.9%), 진학(5.6%), 기타(2.7%) 순으로 나타났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