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3분기 누적 당기순익 1조6천억원
    2010년 10월 29일 11:00 오전

Print Friendly

기아자동차㈜는 29일 여의도 우리투자증권에서 기업설명회(IR)를 갖고 2010년 3분기까지 경영실적을 발표했다. 기아자동차㈜는 이 기간 동안 자동차 누적 판매대수는 모두 99만976대로 매출 총액은 16조16조3,223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또 이 기간 동안 영업 이익은 1조1,545억원, 당기순이익 1조6,229억원 실적을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국내공장 기준)

기아차 판매대수의 경우 지난 해 같은 기간보다 25.5%의 높은 증가율을 보였으며, 내수 21.0%, 수출 28.1%의 증가율을 기록했다. 기아차는 이같은 판매량 증가는 "신차 효과와 글로벌시장에서의 판매호조에 힘입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매출액의 경우 원달러 환율 하락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같은 기간 12조6,882억원보다 28.6% 증가한 16조3,223억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은 매출액 대비 7.1%인 1조1,545억원, 당기순이익도 1조6,229억원을 기록했다.

기아차는 특히 영업이익은 "판매물량 증가와 제품 경쟁력 강화에 따른 판촉비 부문 개선"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7.6% 증가했으며, 당기순이익은 지분법 이익 증가에 힘입어 전년대비 91.7%가 늘었다.

현대차는 이에 앞서 28일 경영실적 발표를 통해 △판매 1,275,644대(내수 475,398대, 수출 800,246대) △매출액 26조 8,255억 원(내수 11조4,717억 원, 수출 15조 3,538억 원) △영업이익 2조 3,179억 원 △경상이익 4조 6,953억 원 △당기순이익 3조 8,703 억원의 같은 기간 경영실적을 발표했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