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사권자가 그 모양인데...
        2010년 08월 30일 06:34 오후

    Print Friendly
       
      

    김태호, 신재민, 이재호가 줄줄이 사퇴했습니다. 웬만한 결함은 문제삼지도 않았던 도덕적 불감증이 여론의 저항을 견디질 못했군요.

    ‘일만 잘하면 된다’던 청와대 인사검증시스템이 또 도마에 올랐군요. 국무위원이나 청와대 비서진을 인선할 때마다 불거지는 얘깁니다. BBK, 위장전입, 탈세, 투기, 위장취업…

    인사권자 스스로가 누구를 검증할만한 기준이 없는 사람인데 인사검증시스템이 제대로 돌아가겠습니까?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