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폭이 총리되는 나라
        2009년 09월 29일 10:20 오전

    Print Friendly
       
     

    야당이 표결을 거부한 가운데 ‘최악의 총리 인준 투표’가 상정되었고, 한나라당이 가진 무소불위 쪽수의 힘으로 가결되었습니다. 벗기기 전까지는 고매한 인격의 소유자인줄로만 알았지만 벗겨보니

    "위장전입에 따른 주민등록법 위반, 서울대 총장 재직시 공직자 재산신고에서 일부소득 누락으로 인한 공직자윤리법 위반, 학교승인 없이 사기업체 고문 겸직에 따른 국가공무원법 위반, 일부 소득 종합소득세 미신고로 인한 세금탈루, 지출이 수입보다 많은데 예금이 3억2000만 원 증가한 의혹과 이에 따른 위증논란, 논문 중복게재, 병역기피, 부인 위장전입, 아들 한국국적 상실 등 공직자로서의 흠결"이 온 몸에! 아로새겨져 있었던 것이죠. 조폭 저리 가라입니다.

    이명박 정권 들어 때묻지 않은 인사를 본 적이 드문지라 어지간히 면역이 되어 있지만, 그래도 이런 흉칙한 문신을 새기고도 미스터 코리아에 나서려 했던 그 뻔뻔스러움이 더욱 가증스럽고 역겹습니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