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정일 국방위원장, 유가족에 조전 보내
        2009년 05월 25일 08:38 오전

    Print Friendly

    <연합뉴스>는 25일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이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와 관련해 유가족들에게 조전을 보냈다고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전한 것으로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이 조전에서 "로무현 전 대통령이 불상사로 서거하였다는 소식에 접하여 권량숙 여사와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애도의 뜻을 표합니다"라고 밝혔다고 연합은 전했다.

    중앙통신은 이 조전을 어떤 경로를 통해 유가족들에게 보냈는지는 설명하지 않았다. 북한이 전날 언론 보도를 통해 노 전 대통령의 서거 소식을 이례적으로 신속하게 전달한 데 이어 김정일 위원장의 조전을 보낸 것은 노 전 대통령이 2007년 김 위원장과 남북정상회담을 갖고 10.4남북정상선언을 발표하는 등 남북한 화해.협력에 기여한 점을 감안한 것으로 보인다고 <연합뉴스>는 분석했다.

    북한은 남북간 화해협력의 물꼬를 튼 정주영 전 현대그룹 명예회장과 정몽헌 전 현대아산 회장의 별세 때도 이를 신속히 보도하고 유가족 등에게 조전을 보낸 바 있다. 북한이 김정일 위원장 명의의 조전을 발송함에 따라 노 전 대통령의 영결식 때 공식 조문단을 보내올지도 주목된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