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민노 9.6%-진보신당 4%
        2008년 12월 24일 01:01 오후

    Print Friendly

    한미 FTA 안건의 상임위 상정 강행으로 폭력사태가 발생한 가운데 한나라당의 지지율은 내려가고 민주당의 지지율은 올라간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는 24일 주간 정례조사 결과, 한나라당은 전주 대비 4.7% 포인트 하락한 34.5%를 기록한 반면 민주당은 5.1% 포인트 오른 24.2%로 나타나 다시 20%대로 올라섰다고 발표했다.

       
      

    민주노동당은 지난주보다 0.2% 포인트 떨어져 9.6%를 기록했고 그 뒤를 이어 자유선진당(4.0%), 진보신당(4.0%), 친박연대(3.4%), 창조한국당(2.2%) 순으로 나타났다.

    이명박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은 전주 대비 0.7% 포인트 올라 33.3%를 기록했고, 국정수행을 잘못했다는 응답은 59.8%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12월 22~23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전화로 조사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 3.7%p였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