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사태’, 투쟁 512만에 타결
By mywank
    2008년 11월 13일 12:15 오후

Print Friendly

이랜드 일반노조(위원장 김경욱)와 (주)홈플러스테스코(대표?C

필자소개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