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만 촛불대행진
By mywank
    2008년 06월 10일 10:09 오후

Print Friendly

이명박 정부는 국민들의 목소리가 듣기를 포기한 건지, 아니면 쥐를 잡으러 나온 국민들이 무서운지 10일 저녁 7시 ‘100만 촛불대행진’이 열리는 광화문 앞을 수십 개의 대형컨테이너로 막고 있었다. 행사장에는 ‘오늘은 쥐 잡는 날’이란 티셔츠를 입은 시민들의 모습을 많이 볼 수 있었다.

시민들의 손에는 한반도 대운하·학교자율화·물가폭등·공공부문 민영화·광우병 쇠고기 등 이명박 정부의 실정을 비판하는 형형색색의 손 피켓들이 들려있었다. 행사장을 찾은 이선욱 씨는 “재협상이 쉬운 것은 아니지만 국민들이 이렇게 까지 반대하는데, 확실한 해결의지 없이 미봉책으로 일관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이씨는 “이명박 정부 들어서 국민들이 더욱 ?

필자소개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