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시장, 보수야권
    단일후보로 오세훈 선출
    안철수 후보와 여론조사에서 승리
        2021년 03월 23일 09:53 오전

    Print Friendly, PDF & Email

    4월 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나서는 보수야권의 단일후보로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선출되었다. 오 후보는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와의 단일화 여론조사에서 승리했다.

    두 후보 측의 이태규 국민의당 사무총장, 정양석 국민의힘 사무총장은 단일화 여론조사 결과를 23일 오전 9시 40분경에 발표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한국리서치와 글로벌리서치 두 개 기관에서 100% 무선 안심번호로 각각 1600개씩 표본수 총 3200개로 경쟁력과 적합도를 묻는 방식으로 진행됐다는 사실과 함께 여론조사 결과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가 선출됐다는 내용만을 발표했다. 선출결과만 발표하고 수치 등에 대해서는 전혀 언급하지 않았다.

    안철수 후보가 결과를 승인하고 후보를 사퇴하면 투표용지의 안철수 후보란에 ‘사퇴’가 표기된다.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는 당내 경선에서 불리할 것이라는 관측을 깨고 나경원 후보에 승리하였고,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와의 단일화에서도 초반 열세를 뒤집고 최종 승리하면서 본선에서 민주당 박영선 후보와의 양강 경쟁을 진행하게 되었다.

    오세훈 박영선 두 후보 외에도 이번 서울시장 보궐선거에는 무소속 신지예, 기본소득당 신지혜, 미래당 오태양, 진보당 송명숙, 국가혁명당 허경영 후보 등의 군소 후보들도 출마했다.

    필자소개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