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해양 투기
    By
        2006년 08월 24일 11:29 오전

    Print Friendly
       
     
     

    바다 이야기에 온통 이목이 쏠려 있는 틈을 타서 법조비리 문제를 비롯한 우리 사회의 굵직한 쟁점들이 지워지고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한미FTA 약제비 문제로 싱가폴 협상이 아예 우리 시야에서 사라진 것은 심각한 문제가 아닐 수 없습니다.

    바다이야기에 주머니를 털린 대부분이 비정규직들이고 희망을 잃어버린 사람들이라고 합니다. 이들을 ‘도박’의 바다에 빠뜨린 정권이 온 국민을 판돈으로 걸고 도박을 하는 것이 한미FTA입니다.

    정권을 건 ‘올인’도박으로 판쓸이를 한 ‘도박의 추억’은 1편으로 충분하겠죠? (한미FTA는 블록버스터급 도박씨리즈 속편이 되겠지만 제작사만 망하는 것이 아니라 국민 모두가 망하는 것이므로 이제 그만!) <글/그림=이창우>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