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한항공 청소노동자 총파업 승리 결의대회
    2019년 08월 23일 04:41 오후

Print Friendly, PDF & Email

23일 오후 3시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대한항공 청소노동자 총파업 승리 위한 공공운수노조 결의대회’가 개최됐다.

8월 23일로 대한항공 비행기 청소노동자들이 파업에 나선지 한달이 된다. 노동존중사회를 표방한 현 정부 아래서, 대표적인 갑질기업 대한항공 하청노동자에게 진행되고 있는 노조파괴 행위의 중단을 촉구하며 파업에 나섰으나, 파업 한 달이 지난 오늘까지 아무것도 해결된게 없다.

조합원 개인에게 청구된 1억2천만의 손해배상은 여전하고, 부당노동행위와 직장괴롭힘 가해자들은 처벌받지 않았다. 승객 불편과 파업 장기화 사태을 해결을 위해 노동부와 국토부, 정부의 개입이 시급하다.

필자소개
곽노충
레디앙 현장미디어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