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왕의 남자들 줄줄이 민란에 동참
    By
        2006년 07월 07일 03:57 오후

    Print Friendly
       
     
     

    정태인 전 국민경제비서관에 이어 이정우 전 정책실장, 박태주 전 노동비서관 등 왕의 남자들이 줄줄이 한미FTA를 반대하는 민란에 가담했습니다.
    MBC PD수첩이 쏘아올린 직격탄으로 청와산성의 한쪽 귀퉁이가 크게 허물어졌습니다.
    관군이 신문 통광고를 때리면서 선무공작에 나서고 있지만 PD수첩 방영 이후 잠 못이루는 국민들을 진정시키기는 힘들어 보입니다.
    황우석 2탄과 같이 PD수첩 2탄을 때리면 저 완강해 보이는 성벽도 완전히 무너져 내리지 않을까요? PD수첩, 기대하겠습니다. <글/그림 이창우>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