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성산 국회의원 보궐선거
민주당-정의당 단일후보로 여영국 확정
    2019년 03월 25일 04:54 오후

Print Friendly, PDF & Email

정의당 노회찬 의원의 사망으로 치러지게 된 4.3 창원성산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권민호 후보와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 24일과 25일 사이의 여론조사를 통해 단일화를 하기로 한 결과, 25일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 단일후보로 확정되었다.

이로서 창원성산 보궐선거 후보는 기호2번 자유한국당 강기윤 후보, 기호3번 바른미래당 이재환 후보, 기호5번 정의당 여영국 후보, 기호6번 민주당 손석형, 기호7번 대한애국당 진순정 후보, 기호8번 무소속 김종서 후보로 압축되었다.

민주당-정의당 단일후보인 여영국 후보는 선거 후보 등록 이전에는 민중당 손석형 후보와 진보 단일화 논의를 진행하였으나, 단일화 방법을 둘러싼 이견으로 진척이 되지 않았다. 그 이후 민주당 권민호 후보가 민주당-정의당-민중당 3자 원샷 단일화를 제안했지만 민중당에서 응하지 않아, 민주당과 정의당 양자 단일화 논의를 진행하였다.

민주당-정의당 사이에 단일화 방법에 대한 논의를 진행하다가 23일 여론조사를 통한 단일화 방법에 대해 최종 합의를 하고 24~25일의 양일간 여론조사를 통해 정의당 여영국 후보로 단일후보를 확정하였다. 정의당 여영국 후보와 민중당 손석형 후보의 2차 단일화 여부는 불투명하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