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속보=4신 10:50] 법사위 논의시작 민노의원 참관
        2006년 04월 21일 10:53 오전

    Print Friendly

    국회 법사위원회 회의가 10시 30분부터 시작됐다. 안상수 위원장은 민주노동당 의원들의 회의 참관을 불허한다는 기존 방침을 바꿔 참관을 허용했다. 안 위원장은 "법안 심의와 토론을 정상적으로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으나 법안 처리 여부에 대해서는 따로 언급하지 않았다.

    민주노동당 의원들은 "일단 회의를 지켜보겠다"며 "비정규직 법안을 처리하려고 하면 온 몸으로 막을 것"이라고 말했다.  심상정, 노회찬 의원 등은 "무슨 수를 써서라도 비정규직 법안 통과를 막을 것"이라며 회의장으로 입장했다.

     

       
      법사위원장실을 나와 법사위 회의장으로 이동하는 노회찬의원 ⓒ장석원 기자
     
     
       
      노회찬의원 수석보좌관의 입장을 허락하지 않자 거세게 항의하는 민주노동당 보좌관들 ⓒ장석원 기자
     
     
       
      방청을 요구하는 민주노동당의원들이 경위들과 법사위 직원들에게 제지받는 모습 ⓒ장석원 기자
     
     

     

    필자소개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