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가자지구에서 한국인 기자 피랍
        2006년 03월 15일 01:23 오전

    Print Friendly

    (2신) 가자 지구에서 피랍된 한국인 기자는 용태영 KBS 두바이 특파원과 이름이 밝혀지지 않은 카메라 기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AP통신은 가자 시티 호텔에서 한국인 기자들을 납치한 무장단체는 팔레스타인인민해방전선(PFLP)인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한편 PFLP는 이스라엘군이 습격한 예리코의 수용소에서 저항 중인 조직의 지도자 아흐메드 사다트가 해를 입을 경우 영미인을 비롯한 외국인들을 공격하겠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1신) 이스라엘이 점령하고 있는 팔레스타인의 가자 지구에서 2명의 한국인 기자가 무장한 팔레스타인인들에 의해 납치됐다고 AP통신이 15일(한국시각) 보도했다.

    AP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14일(현지시각) 이스라엘군이 팔레스타인 형무소를 습격한데 분노한 팔레스타인인들이 가자 지구 안의 외국 관련 시설들을 공격했다. 이 과정에서 영국 영사관이 불탔고 국제적십자의 대원 수명이 납치됐다.

    또한 AP통신은 무장세력에 의해 두 명의 한국인 기자와 한명의 프랑스 여성이 가자 시티 호텔에서 납치됐고 두 명의 오스트레일리아인 교사가 미국인 학교에서 납치됐다고 전했다.

    두명의 한국인 기자의 신원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AP통신은 이번 이스라엘의 형무소 습격은 이스라엘 장관을 암살한 혐의로 수감 중인 팔레스타인해방인민전선(PFLP)의 지도자 아흐메드 사다트를 확보하기 위한 것이지만 현재 사다트는 형무소 안에서 지지자들과 함께 저항중이라고 보도했다.

    필자소개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