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총선 최대 이슈는 '막말 파문' 22.3%
    [여론조사] 경제민주화 16.1% > 민간인 불법사찰 14.9%
        2012년 04월 29일 05:49 오후

    Print Friendly

    4.11 총선에 지지후보를 결정하는데 가장 큰 영향을 미쳤던 이슈는 ‘막말 파문’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이번 총선에서 가장 큰 영향을 미쳤던 이슈에 대해 유권자들에게 물어본 결과, 응답자 가운데 22.3%가 ‘막말 파문’을 꼽았고, ‘경제 민주화 공약’이 16.1%로 뒤를 이었다. 다음으로 민간인 불법사찰 14.9%, 한미FTA 폐기논란 10.7%, 야권 여론조사 조작파문 9.7%, 북한로켓 발사준비 5.1%, 제주해군기지 건설논란 3.7%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막말 파문’이 서울과 대전/충청에서 각각 30.1%, 30.3%로 가장 높았고, ‘경제 민주화’는 경기/인천과 영남에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민간인 불법사찰’은 강원과 호남에서 높게 나타났다.연령별로는 확연히 엇갈려, 20대는 ‘경제 민주화’를 최우선으로 꼽았으나, 30대는 ‘민간인 불법사찰’, 40대이상의 중장년층에서는 모두 ‘막말 파문’을 가장 많이 꼽았다. 성별에서는 남성은 ‘막말 파문’이 가장 높았고, 여성은 ‘경제, 복지 등 정책과 공약’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지지정당별로 새누리당 지지층에서는 ‘막말 파문’이 가장 높게 나타났고, 반면 민주통합당에서는 ‘민간인 불법사찰’이 가장 높게 나타나, 상반된 인식을 나타냈다.

    이념성향별로는 보수층과 중도층에서는 ‘막말파문’, 진보층에서는 ‘민간인불법사찰’과 ‘경제 민주화’가 높게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총선 다음날인 4월 12일,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750명을 대상으로 휴대전화와 유선전화 RDD 전화 조사로 실시됐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 3.6%p였다.

    필자소개
    레디앙
    레디앙 편집국입니다. 기사제보 및 문의사항은 webmaster@redian.org 로 보내주십시오

    페이스북 댓글